작품 검색

키에 ?ㅼ뿉 lucky 먹탱이 우주 취호 쏘니 월릉 수호자 소류 소네트 해리포터 클로네 필로우 토크 권왕 하늘가리기 유이세스 마왕 옆집 소호

해리포터와 불사조 기사단 - 3

  • 해리포터와 불사조 기사단.txt (1083kb) 직접다운로드

    들려왔다.

    "너-너 뭐 하-하는 거-거야? 그-그만둬!"

    "난 지금 아무것도 하고있지 않아! 입 닥치고 움직이지 마!"

    "나-나 아무것도 보-볼수가 없어! 나-나 장님이 돼-됐나 봐! 나-"

    "입 닥치라고 했잖아!"

    해리는 그의 무감각한 눈을 왼쪽, 오른쪽으로 돌리며 그 자리에 박힌 듯 서 있었다. 그 추위는 너무나도 강해서 그는 계속 떨고 있었다. 왼팔에는 닭살이 돋았고 뒷목에 난 머리는 온통 일어서 있었다. 그는 그가 할 수 있는 한 눈을 크게 뜨고 공허하게 주변을 둘러보았다.

    그건 불가능해... 그들이 이곳에 와 있을 리가 없어... 절대로 리틀 위닝에는... 그는 귀를 팽팽하게 잡아당겼다... 그는 그들을 보기 전에 그들의 소리를 들었다...

    "아-아빠에게 말할 거야!" 두들리가 훌쩍거렸다. "너-너 어디 있니? 너-너 지금 뭐-뭐 하는 거야?"

    "입 좀 닥치고 가만히 있어!" 해리가 쉿쉿거렸다. "소리를 들어보려고 하잖-"

    그렇지만 그는 조용해졌다. 그는 그가 가장 두려워하던 소리를 듣고 말았다.

    ...

    - 여기서부터는 "정회원"부터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.


    - 회원가입은 여기(클릭) 에서 가능합니다.


    - 정회원부터 작품을 제한없이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.


    <현재등급 - 비회원>

베스트 & 작품 리스트

요청게시판

옵션